본문 바로가기

새소식

Cheongju city

알림마당

SNS공유하기

해당 컨텐츠 트위터에 추가하기 해당 컨텐츠 페이스북에 추가하기

시정소식 - 새소식 상세보기 - 제목, 부서, 내용, 파일, 제공
제목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15인 위촉으로 출항
부서 문화예술과(문화체육관광국)
내용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15인 위촉으로 출항
- 26일, 14번째 비엔날레 준비를 위한 첫 집행위원회 개최... 초대국가 태국!
- 공예, 마케팅, 지역작가 등 전문가 15인... 예술감독 조기 선정 등 속도 낼 것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가 닻을 올렸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이범석, 이하 조직위)는 26일 오후 4시, 문화제조창 본관 4층 청주시한국공예관 회의실에서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위촉식’과 함께 첫 집행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촉한 집행위원은 김지혜 이화여자대학교 공예학교 교수, 김준용 청주대학교 공예디자인학과 교수, 박남희 백남준미술관장, 김상보 에어로케이 본부장 등 공예, 기획, 홍보마케팅, 지역예술 4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전문가 15인이다.

이들은 차기 비엔날레의 차질 없는 준비와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관련 자문과 심의, 실행 방안 제시 등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변광섭 집행위원장의 주재로 진행된 이날 제1차 집행위원회의에서는 예술감독 선정 방식 및 2025년 초대국가 선정 보고 등이 주요 안건으로 상정됐다.

이 자리에서 집행위원들은 예술감독 조기 선정의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며 관련 절차 등에 뜻을 모았고, 차기 초대국가로 선정된 ‘태국’에 대해 깊은 관심을 표하며 다양한 제언을 아끼지 않았다.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초대국가로 최종 선정된 태국은 전통문화 보전과 활용에 우수한 동남아시아의 대표 국가로, 전통을 기반으로 한 현대공예와 디자인 면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2023 청주공예비엔날레 당시 초대국가로의 참여 의사를 적극 제안해 왔으며, 지난해 말 조직위가 현지 조사를 위해 방문한 태국 치앙라이 비엔날레에서 참여의향서를 공식 접수했다.

조직위는 이날의 논의 내용을 바탕으로 내달 두 번째 집행위원회를 갖고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준비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한편, 첫 집행위원회를 개최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린 청주공예비엔날레는 1999년 ‘조화의 손’을 주제로 시작해 지난해 13번째 비엔날레를 개최한 세계 최초·최대 규모의 공예분야 국제 행사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K-컬처이벤트 100선에 선정된 데 이어 대한민국 지역문화매력 ‘로컬 100’에도 꼽힌 바 있다.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15인 위촉으로 출항 이미지 1
파일 첨부파일(jpg파일) - 04-2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15인 위촉으로 출항_사진.jpg04-2 2025 청주공예비엔날레, 집행위원 15인 위촉으로 출항_사진.jpg 바로보기
작성일 2024-02-27 09:00:38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다음보기 - 이전글 목록이나 다음글 목록으로 이동 하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청주시 보건소, 시민과 더 가깝게! 다양한 보건사업 추진
다음글 (가칭)청주박물관 건립추진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 
  • 담당자 : 
  • 문의전화(043) :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